럭키줌마와 행운 바이러스 퍼뜨리기^^


 

블로그가 맺어준 소중한 인연!! 감사합니다.


전 일반적으로 제가 초대장을 가지고 있었을 때 초대장을 요청하신 분이 계시면 바로 초대를 해 드립니다. 초대장을 보내고 나면 1/3정도가 댓글이나 이메일로 고맙다고 하시고, 그 1/3 중 1/3 정도가 이메일로 회신을 주십니다.


별거 아닌 거에 감사하시는 님들을 보면 더 마음이 행복해집니다.


얼마 전 초대장을 정중히 요청하신 한 분이 계셨습니다.

20년 퀄트를 하신 분이라고 하시면서 위트도 섞이면서 남을 배려하고 존중하는 글을 적어주셨습니다.


마침 초대장이 있었고 초대장을 보내드렸더니 블로그를 개설하시고 나서 이메일로 회신을 주셨더라고요. 그것만으로도 전 뿌듯했으며 이렇게 회신을 주신 것에 대해 오히려 감사한 마음이 느껴졌습니다.


니들우먼님은 자주 제 블로그에 오셔서 글을 남기셨고 그렇게 인연을 이어갔습니다.

제가 니들우먼님에 대해 아는 건 나이와 사시는 곳 그리고 퀄트를 20년 해왔다는 것, 아드님과 따님이 있다는 것이고, 니들우먼님이 저에 대해 아시는 건 이름 뿐이었을 것으로 보입니다.

얼마 전 니들우먼님께서 제게 작은 선물을 하나 보내주시겠다며 집주소를 요청하셨습니다.

누군가에게 무얼 받는다는 고맙지만 한편으로는 부담스러워 고민을 했지만 그동안의 내용으로 보아 정성을 거절하면 안 된다는 생각이 들어서 알려드렸습니다.

손수 퀄트하신 카드지갑. 카키색 카드지갑이라고 하시면서 누가 초대해주면 선물할거라 맘 먹고 만드신 거라고 하네요.


어제 그 정성스러운 선물을 받았습니다.

예쁜 상자에 쌓여 있었고 풀어보니 뽁뽁이에 쌓여 있었고 그 뽁뽁이를 열어보니 작은 봉투에 쌓여 있었고 그 안에 카키색 카드지갑이 들어 있었습니다.

누군가를 위해 정성스럽게 퀄트하셨을 걸 생각하니 더 고맙고 그 상대가 얼굴도 모르는 저라는 게 더 감사합니다.

제가 한 거라고는 가지고 있던 초대장을 나누어 드린 것 뿐인데 이렇게 소중한 선물을 받아도 되는지 모르겠네요.~

앞으로 사람들에게 더 많은 정보를 나누어 드리고 행복 바이러스를 퍼트리며 살도록 노력하는 것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하겠습니다.


니들우먼님! 정말 감사합니다. 항상 행복하시고 건강하세요.~

** 퀄트에 관심이 많으신 분들 니들우먼님의 블로그에 가보세요. 많은 도움이 될 꺼에요~~**


Posted by 사용자 럭키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 전 포샵을 배운적이 없어서 혼자 해보려고 했는데 잘 안되서 포기하고 현재는 알씨로만 하고 있는데 다시 포토샵을 배우고 싶다는 생각을 합니다.

      지금도 잘 쓰는 건 아니지만 초반에 블로그에 썼던 글을 보면 많이 창피하답니다. 지우고 싶지만 이것도 제가 성장해 가는 과정이라 생각하고 그냥 놔두었답니다.

      아무리 생각해도 니들우먼님은 마음이 많이 따뜻한 사람임에 틀림없습니다. 글을 읽으면 항상 기분이 좋아지거든요. 고맙습니다.

      니들우먼님도 복 많이 받으세요^^

  2.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