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키줌마와 행운 바이러스 퍼뜨리기^^


 

[인천 논현 맛집] 해물이냐 보쌈이냐 고민은 더 이상 그만!-황제해물보쌈

 

방문일: 2014 7 12일 토요일

 

해물보쌈! 포탈에서 열심히 맛집 검색해서 나온 음식점!

 

시식권 받아 후기 쓰신 글도 많았지만, 해물과 보쌈의 조합이 좀 신기해서 거기에 방송에도 많이 나왔다고 하고(물론 이 지점이 많이 나온 건 아니고요. 체인이거든요) 양도 풍부하고 해물라면의 맛도 궁금해서 신랑과 방문했어요.

인천 논현역에 있어요.

둘이니까 양이 많지 않을까 해서 해물보쌈 먹을까 하다가 그래도 일단은 여기의 대표음식, 황제해물보쌈을 먹어봐야 되지 않나 의견 일치를 보아 황제해물보쌈을 시켰습니다.

황제해물보쌈과 해물보쌈은 10,000원 가량 차이가 나고 해물 1~2가지와 삭힌 홍어의 차이인 듯 했습니다. 삭힌 홍어를 못 먹는 경우, 말하면 대체해 주신다고 써 있더라고요.

새로 오픈한 가게가 그런지 내부는 깨끗하고 넓더라고요.

서빙하시는 분도 친절하고요. 다만, 물컵(컵이 예뻐요)과 수저가 덜 닦여진 부분이 있어서 좀

좀더 세심하게 신경 써 주셨으면 좋겠어요~

밑반찬이 나오고 홍합탕이 나왔어요.

밑반찬은 그냥 넘어가고 홍합탕은 홍합이 싱싱하고 시원했어요.

드디어 메인, 황제해물보쌈! 풍성하네요.

눈으로 행복하고 해산물도 싱싱하고 치즈가리비도 시선을 끌고요. 보쌈도 맛있어 보이고 명이나물도 기분 좋게 하고..

음식이 담겨진 판이 회전이 되어서 손 쉽게 먹을 수 있어요^^

해산물 싱싱했어요. 비린 맛도 안 나고..

하나 둘씩 싸 먹거나 소라나 새우 같은 건 까 먹었어요.

보쌈은 좀 더 부드러웠으면 했고 김치는 보쌈 김치가 아니라 전혀 안 익은 김치였어요. 제가 원래 날 김치를 좋아하는데 보쌈엔 아니죠^^;;. 그리고 그냥 먹기에도 배추에 간이 안 베어서 너무 아쉬웠답니다.

해산물도 돼지고기도 삭힌 홍어도 명이나물에 싸 먹으니 좋네요. 궁합이 잘 맞는 듯 해요..

배부르게 먹고 해물라면(보쌈 먹으면 공짜)를 시켰답니다.

홍합탕에 콩나물과 파, 고춧가루 넣어서 끓여주는 듯 해요. 기대가 커서 그런지 해물라면이라는 느낌이 안 드네요. 맛도.. 오징어나 새우를 1~2개 정도 넣어 주어 끓였다면 더 좋았을 텐데.. 하는 아쉬웠습니다.

무난하게 해물과 보쌈이 먹고 싶을 때 올 수 있는 곳이라고 생각해요. 다만, 위에 부분들이 개선되면 더 좋을 것 같아요.!

Posted by 사용자 럭키줌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